부경대학교중국학과, G2의 중시 축 중국을 더하다